Home        의회매거진        IT/과학

가장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본 비평글

  • 게시물이 없습니다.

비트코인의 원리와 체계

비트코인의 원리와 상세한 의미

페이지 정보

By 박승호 기자 Posted21-04-15 13:56 Comments0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클립보드 복사

본문

  최근 화폐 가치 하락 속에 비트코인이 ‘디지털 금’으로 부상하고 있다. 지금까지 금융 시스템의 진화 과정에서 금의 역할에 비춰 본다면 디지털 금으로써 비트코인의 진가를 더욱 정확히 이해할 수 있다.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한 암호화폐에 대해 좀 더 들어가 보면 비트코인은 데이터를 분산해서 저장한다, 거래내역들을 하나의 서버에 국한하는 게 아니라 여러 대의 컴퓨터에 분산해 저장하는 방식이다. 비트코인의 경우 전 세계 1만여 개 분산장치에 저장돼 있어 해킹하기가 힘들다. 적어도 50% 이상의 컴퓨터를 해킹해야 해서 산술적으로 해킹이 불가능해 데이터를 조작할 수 없다. 1만여 대 컴퓨터의 성능을 제공해 주는 사람들이 공짜로 제공해 줄 순 없어서 전기, 그래픽카드 설비 비용 등 1만여 개의 노드에 보상으로 주는 게 비트코인이다. 블록체인이란 가상의 공간에 하나의 블록이 생성돼 블록 안에 우리가 주고받는 거래내역이 담긴다. 1블록에 1메가 바이트, 즉 1500~2000여 개의 거래내역이 담기고 더 많은 거래가 생기면 다음 블록에 저장되는 식이다.

  현재 경제를 움직이는 기본 원리는 수정자본주의라고 일컫는 케인스주의다. 적극적인 정부 역할을 강조하는 케인스주의는 두 차례의 세계대전과 1920년대 대공황을 겪으며 루스벨트 대통령의 뉴딜 정책에서 핵심 원리였을 만큼 20세기 경제에서 명실상부한 대세가 됐다. 1차 세계대전으로 촉발된 금본위제 폐지를 시작으로 자유로운 화폐 발행에 걸림돌이 되는 금, 은 화폐 체계는 점점 힘을 잃었다. 금 기반 화폐 시스템의 마지막 보루였던 브레턴우즈 체제도 1971년 닉슨 쇼크로 막을 내렸다. 지금은 화폐 발행권을 100% 정부의 재량에 맡기는 것에 사람들은 별다른 이의가 없다. 또한 우리는 화폐 가치(한국은행 M2(광의통화) 증가율 기준)가 매년 3%에서 15%까지 희석되는 상황에서 화폐가 가치 보전을 하지 못하는 것도 이상하게 여기지 않는다. 화폐는 가치 보전, 교환 매개, 가치 측정 단위라는 세 가지 기능이 필요한데도 우리가 화폐 하면 교환 매개 수단으로만 생각하게 된 이유다.

  케인스주의 이전 경제학자들은 돈의 본질에 주목했다. 19세기 영국 경제학자 윌리엄 스탠리 제번스는 어떤 물건이 화폐가 되는 과정을 수집품, 가치 저장 수단, 교환 매개 수단, 가치 측정 단위의 4단계로 구분했다. 물건이 인간과 지속적으로 상호작용하며 가치 측정 단위까지 올라서면 마침내 ‘돈’이 된다는 것이다. 이에 비춰보면 인류 문명 탄생 후 20세기 초반까지 화폐로 사용된 금은 우리의 경제활동에서 유기적으로 상호작용하면서 상대적으로 희소성까지 우수했기 때문에 오랜 시간 세계 금융의 닻과 같은 역할을 했던 것이다. 그러나 현대인들은 금융 시스템과 금의 연관성을 잘 느끼지 못한다. 1971년 닉슨 쇼크로 금태환 제도가 폐지된 후 각국 중앙은행이 금의 역할을 축소시키면서 5,000년의 역사가 50년 만에 사라진 것이다. 

  비트코인은 금의 물성 중 돈으로서의 측면은 살리고 부족한 부분은 보완해 설계됐다. 화폐 기능 수행 시 필요한 내구성, 가분성, 동질성, 대체성, 희소성 등의 물성을 디지털상에서 암호화 기술로 구현했다는 점에서 우선 비트코인은 금보다 뛰어나다. 또한 비트코인은 중개인에 의존하지 않는 비호가 성 네트워크에서 존재하는 디지털 자산이라 금보다 효율적인 거래도 가능하다. 희소성에서도 금의 공급이 금 가격 상승에 따라 증가하는 것과 달리 비트코인 채굴량은 2,100만 개로 고정돼 있어 가격 움직임과 무관하다. 그래서 비트코인은 디지털 금이다.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의회(www.youthassembly.or.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용출처]
https://view.asiae.co.kr/article/2021021710331249433
https://www.hankookilbo.com/News/Read/A2021041409430002471?did=NA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1269366628913456&mediaCodeNo=257&OutLnkChk=Y
[사진출처]
본인 창작물
IT/과학부 박승호 기자
E-mail : tkfkd47895@gmail.com
추천 0 반대 0
게시물 검색

가장 많이 본 기사

IT/과학 목록

설문조사

향후 행사 및 프로그램 운영 방법에 대한 수요조사 (원하시는 형태를 선택해주세요.)

2021-05-01 01:00 ~ 2021-06-30 24:00

활동 지원 상담

1544-84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