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회매거진        국제

아름다운 우리 글, 한글

한글의 역사, 다른 나라 문자와 한글의 비교

페이지 정보

By 국제부 이수민 기자 Posted17-12-27 20:06 View466회 Comments7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클립보드 복사

본문

 

 

 

 015b2d0bcdadc35db7c3a35d2be262bf_1514372144_0675.jpg

<출처=대한민국청소년의회, 이수민기자(직접촬영)>

 

 현재 우리나라에서 쓰이는 글은 한글이다. 조선 시대에 세종대왕이 한글을 처음 만들었을 때의 이름은 훈민정음이지만 지금 우리에게는 한글이라는 이름으로 더 많이 알려져 있다. 그렇다면, 한글은 왜, 어떻게 만들어졌고, 다른 나라 글과는 어떤 차이가 있을까? 한글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기 위해 직접 국립한글박물관에 다녀와 해설을 들어 보았다.

 

 

 

 015b2d0bcdadc35db7c3a35d2be262bf_1514372180_9411.jpg 

<출처=네이버 블로그, 솝 울 - 세종대왕 님께서 만드신 사람들을 가르치는 바른 소리 (세종어제훈민정음)>

 

“나랏말싸미 듕귁에 달아 문짜와로 서르 사맛디 아니할쎄 이런 전차로 어린 백셩이 니르고져 홀배이셔도” 훈민정음 해례본 서문에 있는 구절이다. 여기에서 있듯이 세종은 쉽게 배울 있는 우리 글이 없어 백성들이 부당한 일을 당하는 어려움을 겪는 것을 가엾게 여겨 누구나 쉽고 빠르게 배울 있는 훈민정음을 창제했다.

 

 

 

 훈민정음 창제과정이 쉽지만은 않았다. 당시는 조선 초기로 우리가 알고 있는 가장 나라였던 명나라와의 관계가 중요했다. 그래서 신하들은 새로운 문자의 창제가 명나라를 버리고 스스로 오랑캐가 되는 길이라며 심하게 반대하였다. 이러한 반대에도 세종은 한글을 반포하였고, 결과 한글은 현재까지 우리나라 사람들의 생각과 뜻을 표현하는 글이 있었다.

 

 015b2d0bcdadc35db7c3a35d2be262bf_1514372210_6014.jpg
015b2d0bcdadc35db7c3a35d2be262bf_1514372217_0601.jpg 

 

<출처=네이버 지식백과, 자랑스러운 한글>

 

 이렇게 많은 과정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한글은 쉽고 편하기만 것이 아니라 과학적이기까지 하다. 한글의 자음은 사람의 발음 기관의 모양을 본떠서 만들었고, 모음은 하늘, , 사람 세상의 기본이 되는 것들을 본떠서 만들었다. 이러한 사실을 바탕으로 많은 외국인들이 한글의 우수성을 인정하기도 했다.

 

 

 

 그렇다면 이렇게 우수한 우리 한글은 다른 나라 글과 어떤 차이점이 있을까? 알기 쉬운 예로 영어의 알파벳, 중국의 한자, 일본의 가나 문자와 비교해 보았다.

 

 015b2d0bcdadc35db7c3a35d2be262bf_1514372238_496.jpg

<출처=네이버 지식백과, 영어 1-1> 

 

 

 영어는 한글과 마찬가지로 소리를 나타내는 표음문자이다. 그러나 영어와 한글의 차이는 발음에서 드러난다. 영어의 경우, 단어에 따라 한 알파벳도 여러 가지 소리를 낼 수 있다. 예를 들어, apple a art a는 다르게 발음해야 하고, car c check c는 다르게 발음한다. 이런 특성 때문에 한 글자당 하나의 소리가 나는 한글과 한 글자의 소리가 여러 개인 영어는 발음상의 차이가 있다고 할 수 있다. 한글과 영어는 문장 구조에서도 많이 다른데, ‘나는 너를 사랑해라는 간단한 문장을 예로 들면, 한글은 주어+목적어+서술어 순인 반면, 영어는 I love you, , 주어+서술어+목적어의 순서를 가진다.

 

015b2d0bcdadc35db7c3a35d2be262bf_1514372254_5398.jpg
<출처=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자>

 

 

 한글은 소리를 그대로 표현한 표음문자인 반면, 한자는 음이 아닌 뜻을 나타내는 표의문자이다. 그러므로 한자를 사용할 때는 문자의 모양뿐만 아니라 소리, 뜻까지 외워야 하는 불편함이 있다. 한글은 24개의 문자만으로 의사소통 및 글을 사용한 모든 활동이 가능하지만, 한자를 사용하여 기본적인 언어생활을 하려면 3000자에서 5000자 정도 되는 한자의 모양, , 소리를 모두 알아야 한다. 현재 한자를 사용하는 중국을 보면 그 예를 쉽게 접할 수 있는데, 중국에서는 한자의 개수가 너무 많다 보니 현지 사람들도 모든 글자를 모두 알지는 못한다고 한다. , 중국에서는 뜻을 표현하기 위해 모양이 복잡해지는 한자의 특성을 고려하여 한자를 간단히 나타낸 간체자를 보편적으로 사용한다. 우리나라에서 배우는 한자인 번체자는 주로 타이완에서 사용된다. 한자도 영어와 마찬가지로 문장 구조에서 한글과 다른데, 한글은 주어+목적어+동사 (나는 너를 사랑해)순서인 반면, 한자는 주어+서술어+목적어 (爱你)순이다.

 

015b2d0bcdadc35db7c3a35d2be262bf_1514372269_7622.jpg 

<출처=네이버 블로그, 동그라미산모도우미 - 히라가나 가타가나>

 

 

 한글과 가나 문자는 차이점도 있지만 공통점도 있다. 두 문자 모두 소리를 나타내는 표음 문자라는 것이다, 일본의 가나 문자도 한글처럼 여러 개의 가나가 결합되어 단어가 만들어진다. 하지만 가나 문자에는 일본어(고유어)를 표기하는 히라가나와 외래어 등을 표기하는 가타가나가 있다. 이 외에도 일본인들은 문자를 사용할 때 일본어(가나 문자)사이에 한자를 끼워 표기하기도 한다. 또 일본어의 문자 표기 중 한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매우 크다.

 

 

 

 세계 여러 나라에는 수많은 언어가 있고, 문자가 있지만 우리 나라 국민으로서 우리는 그 누구보다 한글을 사랑해야 하고, 한글이 어떻게 만들어졌는지, 얼마나 우수한지를 아주 잘 알고 있어야 한다. 평창 올림픽을 앞두고 세계 각국과의 외교 관계가 중요해진 이 때, 우리 국민들이 우리 글을 바르게 사용하지 못한다면 그것이야말로 부끄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 요즘 청소년들 사이에는 이렇게 우수하고 아름다운 한글을 바르게 사용하지 못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그러므로 한글의 명예를 훼손하지 않기 위해서 청소년들의 주도로 한글의 올바른 사용이 절실히 필요하다. 또 한글의 올바른 사용을 위해서는 미래인 인재인 청소년들이 한글과 국어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공부하고, 또 공부해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의 미래와 우리의 미래를 위해.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의회(www.youthassembly.or.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용출처]
네이버 지식백과 – 자랑스러운 한글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59999&cid=47303&categoryId=47303

네이버 지식백과 – 용산 국립한글박물관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3578968&cid=58924&categoryId=58933

네이버 지식백과 – 환영받지 못한 우리 문자, 훈민정음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4348788&cid=47305&categoryId=47305&expCategoryId=47305

위키백과 – 히라가나
https://ko.wikipedia.org/wiki/%ED%9E%88%EB%9D%BC%EA%B0%80%EB%82%98
[사진출처]
네이버 블로그 – 솝 울 - 세종대왕 님께서 만드신 사람들을 가르치는 바른 소리 (세종어제훈민정음)
https://blog.naver.com/jgscosmos/130104693960

네이버 지식백과 – 자랑스러운 한글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59999&cid=47303&categoryId=47303

네이버 지식백과 – 영어 1-1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2223130&cid=51293&categoryId=51293

한국민족문화대백과 – 한자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526474&cid=46674&categoryId=46674

네이버 블로그 – 동그라미산모도우미 – 히라가나 가타가나
https://blog.naver.com/hg5676/150096308035
국제부 이수민 기자
E-mail : tnalsl0117@naver.com
추천 0 반대 0

Comments '7'

사무국님의 댓글

사무국

<댓글 평가 결과>
① 분량 : 적합(35줄 이상) ② 사진/이미지 및 본문 인용 : 적합(출처기재) ③ 내용 : 적합(재구성 및 본인견해)
* 만약 수정하신다면, 봉사 신청하실때 재평가를 요청해주셔야 합니다.

<주의사항>
"기자단 소통" 게시판에 업로드되는 빨간색 중요 공지사항들을 꼭 확인해주세요.
타인의 글을 인용하실때는 저작권법에 위배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10줄 이상 인용시 무통보 삭제)
몰아서 쓰시는 글들은 활동으로 인정되지 않습니다. 매달 꾸준히 작성해주세요.^^

추천 0 반대 0

김희수님의 댓글

김희수

한글의 우수성에 대해서 구체적이고 세부적으로 알려주셔서 좋은 정보 얻어갑니다! 한글을 사랑하는 대한민국 국민이 되겠습니다!

추천 0 반대 0

김가영님의 댓글

김가영

국어책에서만 보던 한글의 관한 내용말고 더 다른 내용을 알 수 있어서 좋았어요!

추천 0 반대 0

윤예린님의 댓글

윤예린

안녕하세요.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대학생 멘토단 윤예린입니다.

정말 기시를 정성스럽고 자신이 정한 주제에 대해서 책임감을 가지고 자세하게 적어 준 점이 좋습니다. 참고자료의 양과 직접 찍은 사진, 그리고 그 단락마다의 내용들이 구분되는 것이 얼마나 기사 하나를 쓰는 데 노력을 기울였는지 알 것 같습니다. 한글을 다른 나라 언어와 비교하여 쓴 여러 단락과 한글의 중오성을 환기시키는 마지막 단락들도 좋은 내용 구성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기사인 만큼 너무 긴 문장들로 이루어진 단락을 자제하고 어느정도의 간결성을 확보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또한, 대체적으로 기사에 맞지 않게 중간중간에 배치된 사진들이 너무 큽니다. 단락을 구분하기 위해 중간중간 사진을 넣은 것은 좋으나 너무 그 수가 많고 사진의 크기가 크기 때문에 사진을 좀 빼고 단락에 소제목을 다는 것이 필요합니다.

좋은 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

추천 0 반대 0

오지현님의 댓글

오지현

기사 잘 읽었습니다. 정말 정성스러운 기사 감사드립니다~

추천 0 반대 0

최우림님의 댓글

최우림

훈민정음을 만드신 세종대왕, 그 뜻을 이어받아 책들을 펴낸 세조, 한글을 국문으로 인정한 고종과 한글이라는 이름을 지어준 주시경선생님, 그리고 한글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데 일조한  호머헐버트님에게도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추천 0 반대 0

오수민님의 댓글

오수민

세계 다양한 국가들의 언어와 우리의 한글을 비교하면서 한글이 얼마나 멋진 글자인지 한 번 더 생각해보게 된 계기가 된 것 같습니다.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추천 0 반대 0
게시물 검색
국제 목록

설문조사

~

활동 지원 상담

1544-84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