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회매거진        경제

케인스의 스승, 앨프레드 마셜

고등학교 경제학의 토대를 마련하다.

페이지 정보

By 전수현 기자 Posted19-10-31 21:23 Comments3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클립보드 복사

본문

수요와 공급의 법칙을 정립하고 탄력성의 개념을 만들어 냈으며, 소비자 잉여와 생산자 잉여라는 용어도 도입했다. 고등학교 경제학 교과서의 절반 가까이 차지하는 경제학의 대가 앨프레드 마셜에 대해 알아보자.

마셜의 일생

마셜은 1842년 영국의 버몬지에서 태어났다. 그의 아버지 윌리엄 마셜은 엄격한 복음주의자여서 매일 밤 11시까지 아들 앨프레드에게 히브리어를 가르치곤 했다. 앨프레드에게는 여름방학을 함께 보내며 자연을 느끼게 해준 친절한 고모가 있었고 그 덕분에 강압적인 아버지 아래서도 올바른 인격을 형성할 수 있었다. 아버지에 대한 반항심으로 입학한 케임브리지에서 마셜은 장차 전설적인 교수가 된다. 케인스, 피구 등 내로라하는 경제학자를 양성하고, 케임브리지학파라 일컬어지는 신고전학파를 창시했다.

경제학 원리

마셜이 쓴 책 < 경제학 원리 Principles of Economics >에는 현대 경제학 교과서에 실린 이론이 많다. 그 이론들에 대해 간단히 살펴보자.

경제학적 시간 : 장기와 단기

마셜은 기업이 노동자 수, 생산재 등을 조절해 생산량에 변화를 줄 수 있는 기간을 단기, 노동자 수, 자본재뿐만 아니라 새로운 공장을 짓고 기계 설비를 늘리는 등 규모가 큰 생산요소를 변화시켜 생산량을 조절할 수 있는 기간을 장기라 칭했다.

내부 경제와 외부 경제

고등학교 경제 교과서에서는 `규모의 경제`라 칭하는데 이를 세분화하면 내부 경제와 외부 경제로 나눌 수 있다. 내부 경제는 분업, 공급 물품의 대량 구매, 중소기업이 가질 수 없는 첨단기계 도입 등으로 인해 발생하는 이윤 증대 효과를 말하는데, 생산의 규모가 커지면 분업을 통한 노동력 절약, 대단위 고정 자본재 이용으로 인한 생산비 절감 등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외부 경제는 기업의 외부적 요인을 통해 발생하는 이윤증대 효과로, 기계와 원료를 공급하는 보조연관 산업이 발달하거나 숙련 노동력의 확보 등으로 인한 비용 감소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한계효용

위의 두 개념이 기업과 관련 있는 것이라면 한계 효용은 소비와 관련된 개념이다. 마셜은 한 재화의 수요가 재화 1단위가 얼마만큼의 추가 만족을 주느냐에 따라 좌우된다고 주장했다. 이때 재화 1단위가 주는 추가 만족량을 한계효용이라 칭했는데, 마셜은 재화를 추가로 소비할 때마다 한계효용이 점차 감소한다고 말한다. 그리고 이를 토대로 수요의 법칙을 발표했다. 마셜의 `수요의 법칙`을 빼고서는 현대 고등학교 경제학을 논할 수 없다.

탄력적 경제

마셜은 수요를 설명함에 가장 중요한 도구 중 하나인 탄력성의 개념을 발전시켰다. 정부의 모든 정책은 직접, 혹은 간접적으로 탄력성의 문제와 연결된다. 가격이 올랐을 때 사람들이 그 상품의 소비를 대폭 줄일 경우, 그 상품의 수요는 탄력적이라고 할 수 있다. 반대로 가격 변동과 상관없이 사람들의 소비량이 같다면 그 상품의 수요는 비탄력적이다. 거의 모든 실용경제학 논쟁에는 탄력성 문제가 개입한다. 탄력성을 고려하지 않는 경제 이론은 실효성을 발휘하지 못한다. 그렇기에 탄력성이라는 개념이 중요하다.


 마셜은 인내심이 강하고 신중한 사람이었다. 그는 자신의 아이디어라 할지라도 신중한 고려 없이는 수용하지 않았고, 다른 사람의 어떤 아이디어라 할지라도 세심한 검토 없이는 물리치지 않았다. 현대 경제학의 토대를 설립한 마셜의 업적은 어쩌면 이러한 마셜의 예리하면서도 부드러운 마음에서부터 왔을는지도 모른다.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의회(www.youthassembly.or.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용출처]
토드 부크홀츠. 1989. 죽은 경제학자의 살아있는 아이디어
[사진출처]
https://blog.naver.com/dong0042/220326823660 앨프레드 마셜
경제부 전수현 기자
E-mail : ander_herrera21@naver.com
추천 0 반대 0

Comments '3'

진혜란님의 댓글

진혜란

경제가 이해하기 어렵고 다가가기 힘든 분야인데, 경제 용어를 알기 쉽게 풀어서 잘 설명해주신것 같아요. 고등학교 1학년 이후로 경제를 접할 일이 없어서 관련된 용어나 사실들을 다 까먹었는데 이 기사를 읽고 과거에 배웠던 내용을 한 번 더 떠올려 볼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추천 0 반대 0

이성혁님의 댓글

이성혁

학교에서 경제를 배울떄 케인스를 초반에 배우게 되는데 케인스에 이런 스승이 있엇군요! 신박한 정보 감사합니다^^

추천 0 반대 0

사무국님의 댓글

사무국

<댓글 평가 결과>
① 분량 : 적합(1200byte이상) ② 사진/이미지 및 본문 인용 : 적합(출처기재) ③ 내용 : 적합(재구성 및 본인견해)
* 만약 수정하신다면, 이메일로 재평가를 요청해주셔야 합니다.

<주의사항>
"기자단 소통" 게시판에 <2019학년도 2학기 활동매뉴얼> 공지사항을 확인해주세요!
타인의 글을 인용하실때는 저작권법에 위배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6줄 이상 인용시 무통보 삭제)

추천 0 반대 0
게시물 검색
경제 목록

설문조사

대한민국청소년의회를 어떻게 알게 되셨나요?

2019-11-01 01:00 ~ 2019-11-30 24:00

활동 지원 상담

1544-84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