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회매거진        정치

가장 많이 본 기사

김해영 최고위원, 與 지도부 최고위원회의에서 첫 공식 사과 발언

박주민, 이형석 최고위원, 고소인에 대한 2차 가해 중단 촉구 소속 당 또한 책임 있는 반성, 국민적 요구 ​

페이지 정보

By 공명준 기자 Posted20-07-15 13:04 Comments0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클립보드 복사

본문

13일 더불어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처음으로 당 차원 사과의 발언이 나왔다. 김 위원은 “수도 서울이 전혀 예상치 못하게 권한 대행 체제로 돌입하게 되었다”라며 “서울 시민과 국민 여러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전했다. 9일 박 시장의 사망 이후 나온 첫 사과 발언이었다.


김 최고위원은 “당 소속 고위공직자에게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당 차원의 깊은 성찰과 대책이 필요하다”라고 주문했다. 또한 “박 시장이 시민운동가와 행정가로서 헌신한 점을 누구도 부인하기 어려울 것이다. 피해 호소인에 대한 비난이나 2차 가해도 절대 있어선 안 된다”라며 강조했다.


최근 박 시장에 대한 성폭력 혐의로 고소한 비서에 대해 커뮤니티 상 신상 털기가 자자하며 그에 따른 2차 가해의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다.


김 위원과 함께 박주민, 이형석 최고위원 또한 고소인에 대한 2차 피해가 있어서는 안 된다는 것을 강조하며 더 이상 자제해 줄 것을 촉구하였다. 


박용화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의회(www.youthassembly.or.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용출처]
https://blog.naver.com/PostView.nhn?blogId=youthassembly&logNo=222031067111&parentCategoryNo=&categoryNo=24&viewDate=&isShowPopularPosts=false&from=postList
[사진출처]
https://blog.naver.com/PostView.nhn?blogId=youthassembly&logNo=222031067111&parentCategoryNo=&categoryNo=24&viewDate=&isShowPopularPosts=false&from=postList
정치부 공명준 기자
E-mail : rhdaudwns01@naver.com
추천 0 반대 0
게시물 검색
정치 목록

설문조사

~

활동 지원 상담

1544-84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