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회매거진        사회

가장 많이 본 기사

재확산 되기 시작한 코로나19, 대유행 막기 위해서는...

우리 모두의 참여가 가장 중요할 때이다.

페이지 정보

By 한다은 기자 Posted20-08-29 16:15 Comments1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클립보드 복사

본문

조금은 잠잠하던 코로나19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다시 한번 퍼지기 시작하면서 전국 곳곳에서 초비상이 걸리고 있다.

수도권을 중심으로 사실상 '거리두기 2.5단계'가 실시되고 있는 가운데, 그에 따른 행동 지침을 알아보고, 우리가 해야 할 행동들을 알아보도록 하겠다.

먼저 '사회적 거리두기'는 크게 3단계로 나누어져 있다. 먼저 1단계는 일일 확진자 수가 50명 미만일 때, 2단계는 50~100명 미만일 때, 3단계는 100~200명 이상, 또 1주에 2회 이상 더블링 현상이 발생하여야 한다.

지금은 일일 확진자가 200명을 넘어 300명 대가 지속되고 있고, 또한 여러 모임에서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으니 거리두기 단계를 3단계로 격상하여야 한다는 의견이 분분하지만 만약 거리두기 단계를 3단계로 격상하게 되면 사실상 우리 국민들의 일상생활이 제한되는 것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에 아직 정부는 쉽사리 격상을 하지 못하는 것으로 보인다.

만약 정말 거리두기 단계가 3단계로 격상 된다면 많은 학생들과 직장인, 자영업자 등등 여러 국민들의 피해가 엄청날 것이라고 예상하기 때문에 더 많은 확진자가 생기기 전에 먼저 우리 국민들이 함께 이와 같이 행동해야 한다.

먼저, 첫 번째로 당분간은 종교활동을 이어나가선 안 된다. 지금 많은 확진자들이 교회에서 나오는 상황에서, 만약 우리가 종교활동을 계속 이어갔다가는 거리두기 3단계를 면치 못할 것이다. 하지만 종교활동을 '제한'하는 것은 불가능하기 때문에 만약 종교활동을 계속 이어가려고 한다면 온라인을 이용한 비대면 예배를 실행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다.

둘째로 음식점이나 카페 같은 다중이용시설을 피하고, 배달을 이용하는 것이다. 아무리 조심한다고 하더라도, 음식점이나 카페같이 마스크를 벗을 수밖에 없는 장소는 만약 확진자가 발생하면 모두가 확진되어 그 지역에 더욱 큰 피해를 줄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해야 한다면, 직접 가는 것이 아닌 배달이나 포장을 통해 그 장소에 최대한 오래 머물지 않는 것이 좋을 것이다.

마지막으로 몸은 멀리 있더라도 마음은 가까이 하는 것이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매일을 집에서만 머물다 보면 상실감과 무기력감이 생기기 마련이다. 하지만 우리는 이 사태를 이겨내기 위해서 스스로를 자발적으로 격리하는 것이므로 ​나는 혼자가 아니라는 것과 모두가 함께 이겨내고 있음을 스스로도 잘 알아야 한다. 이렇게 모두가 함께 이겨내다 보면, 코로나19 사태 이후로 어떤 것이 찾아오더라도 우리는 잘 이겨낼 수 있을 것이다.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의회(www.youthassembly.or.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용출처]
없음
[사진출처]
http://www.jonghap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862
사회부 한다은 기자
E-mail : present0218@naver.com
추천 0 반대 0

Comments '1'

사무국님의 댓글

사무국

<댓글 평가 결과>
① 분량 : 적합(1200byte이상) ② 사진/이미지 및 본문 인용 : 적합(출처기재) ③ 내용 : 적합(재구성 및 본인견해)
* 만약 수정하신다면, 이메일로 재평가를 요청해주셔야 합니다.

<주의사항>
"기자단 소통" 게시판에 <2020학년도 1학기 활동매뉴얼> 공지사항을 확인해주세요!
타인의 글을 인용하실때는 저작권법에 위배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6줄 이상 인용시 무통보 삭제)

추천 0 반대 0
게시물 검색
사회 목록

설문조사

~

활동 지원 상담

1544-84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