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회매거진        사회

영화'봉오동 전투' 알면 좋은 사실들

지옥의 골짜기, 봉오동

페이지 정보

By 서채원 기자 Posted19-08-24 20:27 Comments2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클립보드 복사

본문

42452c3067565061d955ea1e994fb684_1566644889_2921.jpg 

올해 74주년을 맞은 광복절을 기리고 독립운동에 다시 생각하게 만드는 영화 '봉오동 전투' , 오늘은 영화를 보기 전 알고 가면 좋은 봉오동전투에 관련된 역사를 소개한다.


봉오동 전투는 1920년 독립운동가들이 최초로 일본 정예 군을 크게 격파한 전투이다. 


봉오동 전투의 배경은 1919년 3.1 운동이 일제에 무력으로 진압을 당한 뒤 독립운동이 무장해서 일본에 맞서자는 편과 우리 민족정신을 다음 세대에게 교육하고 기업들을 만들어 영향력을 넓히자는 의견으로 갈렸다. 그중 무장을 해서 맞서서 우리의 나라를 우리가 되찾겠다는 의견을 가진 독립운동가들이 만주의 연해주 근처에서 많은 독립군을 만들었다. 이 독립군들은 일제가 식민지배를 하면서 백성들을 수탈하고 주먹을 휘두르는 것을 계속해서 이어가자 일본의 관공서를 공격함으로써 식민 지배를 방해했다.


일본은 독립군의 계속되는 공격에 만주 쪽에 일본군을 파견하고 이때 홍범도 장군에 대한 독립군, 최진동 장군의 군무 도독부군, 안무의 국민화 독립군 등이 봉오동 전투에서 일본군을 크게 물리쳤다.


봉오동 전투 이후 홍범도는 독립군을 크게 재정비하였다. 일본 영사관은 경찰까지 동원해 독립운동가들의 수색과 체포를 대대적으로 나섰다. 이후 홍범도는 자신을 체포하려고 따라붙는 일본군을 습격하여 20여 명을 사살하기도 하였다. 이를 오두구전투 라고 하였다. 봉오동 전투에서 패배에 충격받은 일본군은 관동군까지 파견하는 등 대대적인 독립군 토벌 계획을 세웠다. 북로 군정 서군이 일본영사관에 침입해 일본이 독립운동가 토벌을 위해 15,000명의 이르는 대 군대를 파견해 공격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어서 홍범도의 부대, 김좌진의 북로 군정 서 등 독립군이 일본군을 상대해 다시 한번 승리를 이끌었다. 이를 청산리대첩이라고 부른다. 이후 일본군이 만주 주민들을 학살하는 간도 참변이 일어난다.



그렇다면 봉오동 전투에서 월강 추격대는 실제 존재했을까. 


그렇다. 실제로 존재했다. '봉오동 청산리 전투의 영웅'이라는 책을 봤을 때


 '홍범도는 산하 부대를 주도면밀하게 매복시킨 뒤에 제2중대 3소대 제1 선임관 이화일(李化日)에게 약간 병력을 주어 특별명령을 내렸다. 즉 고려령 북쪽 1,200m 고지와 그 동북쪽 마을에 잠복하고 있다가 적이 나타나면 전진을 지연시킨 뒤에 거짓 패퇴하여 적을 유인하라는 것이었다(중략). 일본군은 독립군 연합부대가 봉오동 근처에서 치밀한 포위망을 펴놓고 기다리는 줄도 모르고 7일 새벽부터 봉오동을 향하여 들어오기 시작했다.'라며 월강 추격대의 존재를 언급하고 있다. 




영화 '봉오동 전투'는 여러 가지 이슈도 있다. 



최근 일본 불매운동으로 한일 양국의 관계가 나빠지는 중에 봉오동 전투에 출연을 결심한 일본 배우들이 있다. 영화사도 일본 배우들이 이미지에 큰 타격을 입을까 걱정을 했다. 실제 일본 네티즌의 반응은 싸늘했다. 일본 신문에서 봉오동 전투에 출연한 이렇게 우치 히로유키 카드키, 다이고 코타로배우를 저격했고, 그 기사에 댓글엔 '저런 영화에 출연하는 게 일본인으로서 부끄럽지 않냐'라며 불쾌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또 다른 문제는 고유종인 '동강할미꽃' 이 가득 핀 정원을 촬영하는 중에 복구할 수 없게 훼손시켰다는 주장이 나왔다. 그러나 감독과 환경단체가 인터뷰를 통해 허위사실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김금호 사무국장은 "할미꽃을 일부 훼손한 것은 사실이다. 그분들이 잘못한 게 맞지만 잘못 전달된 게 많다."라며 의견을 밝혔다. 자세히는 "왜곡된 내용 중 하나는, 영화 촬영이 동강 할미꽃을 멸종시켰다는 부분이다. 하지만 그곳은 일반 할미꽃의 서식지이지, 동강할미꽃의 서식지가 아니다"라며 "동강할미꽃과 강변에서 나는 일반 할미꽃은 종류가 다르다. '봉오동 전투'가 촬영된 동강면 할미꽃의 경우는, 일반 할미꽃으로 알려졌다"라고 했다. 이 영화에 대해 정시우 평론가는 '시의적절한 등장, 시의적절한 등장 못 한 캐릭터 운용'이라며 평가했다. 정유미 평론가는 '지략과 의지를 갖춘 역사극'이라 하였다.


현재 봉오동 전투에 실제 골짜기는 저수지로 변했다.42452c3067565061d955ea1e994fb684_1566645713_5052.jpg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의회(www.youthassembly.or.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용출처]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311/0001028485
두산백관 [봉오동전투]
네이버 영화[봉오동 전투]
https://blog.naver.com/invictus1241/221618648148
[사진출처]
https://movie.naver.com/movie/bi/mi/photoViewPopup.nhn?movieCode=178526
https://blog.naver.com/invictus1241/221618648148
사회부 서채원 기자
E-mail : cw9578@naver.com
추천 0 반대 0

Comments '2'

심송민님의 댓글

심송민

영화를 관람하기 전 이 기사를 보고 갈 수 있어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추천 0 반대 0

사무국님의 댓글

사무국

<댓글 평가 결과>
① 분량 : 적합(1200byte이상) ② 사진/이미지 및 본문 인용 : 적합(출처기재) ③ 내용 : 적합(재구성 및 본인견해)
* 만약 수정하신다면, 이메일로 재평가를 요청해주셔야 합니다.

<주의사항>
"기자단 소통" 게시판에 <2019학년도 1학기 활동매뉴얼> 공지사항을 확인해주세요!
타인의 글을 인용하실때는 저작권법에 위배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6줄 이상 인용시 무통보 삭제)

추천 0 반대 0
게시물 검색
사회 목록

설문조사

~

활동 지원 상담

1544-8438